본문바로가기
1833.8899 온라인상담 상담시간 오시는길
이전 페이지

셀피아 소식

다음 페이지

관절 무릎 통증

재생력 뛰어난 줄기세포도움 돼

 

 

관절염은 중년 이상에서 흔히 나타나지만, 과체중이나 비만, 관절을 무리하게 사용하거나

 과도한 운동, 외상의 방치 등으로 인해 젊은 연령층에서도 종종 발생한다.

 

관절염은 손, 발목, 팔꿈치, 어깨, 무릎, 척추 등 관절이 있는 어느 부위에든 생길 수 있는데

체중 부하를 많이 받는 무릎 관절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

드물게는 젊고, 무리한 적도 없으며 정상 체중인 경우에도 자가면역반응으로 인해 퇴행성 관절염으로 진행하기도 한다.

 

계속적인 무릎 관절의 사용으로 관절을 보호하고 있는 연골의 손상 또는 퇴행성 변화에 따라 관절을 이루는

 뼈와 인대 등에 손상이 일어나고 염증과 통증이 생기는 질환을 '퇴행성 관절염'이라고 한다.

 

걷기나 실내 자전거 타기 등으로 관절 주변의 근육을 강화하고, 근육 스트레칭을 하면 관절염 예방에 도움이 되지만,

일단 발생하게 되면 병의 진행을 막기는 어렵다. 따라서 퇴행성 관절염은 염증 반응과 동통을 경감시키고

재활을 통해 관절의 강직과 변형을 예방해 관절 기능을 유지하게 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있는 게 일반적이다.

 

대부분의 관절염 환자들이 관절 통증과 염증을 조절하기 위해 약에 의존하고 있는 게 현실이다

약물 처방 외에 무릎 연골의 퇴행을 예방하고 개선하기 위한 방법으로는 줄기세포시술을 꼽을 수 있다.

 

성인의 골수와 혈액에 존재하는 줄기세포는 탁월한 재생능력을 지녔으며, 필요한 때에 특정한 조직의 세포로 분화가 

가능한 특징을 가지고 있다. 줄기세포 시술로 통증을 줄이고 관절의 움직임을 개선하며, 관절 기능을 보존해 추가 손상을 예방할 수 있다.

 

연골은 무릎 뼈에 주어진 힘에 대해 완충작용을 하고 관절이 움직일 수 있도록 도와준다

혈관이 없는 연골은 뼈와 달리 견고하지 않아 심한 충격에 쉽게 손상되며, 스스로 재생이 어려운 만큼 

자가줄기세포를 통해 재생력을 높여줘야 한다.

 

줄기세포 특화 클리닉 셀피아의원의 골수줄기세포 연골결손 재생술은 자가 줄기세포를 분리·농축해 손상된 연골에 이식하는 시술이다

줄기세포는 손상된 연골을 재생하고 주변 조직과 혈관을 강화시켜 통증 완화에 도움을 준다.

 

무릎부위의 퇴행성 관절염을 앓고 있던 50대 환자 B. 소염제로도 더 이상 통증 조절이 안 되어 병원을 찾았다

무릎 연골재생 시술을 받은 그는 지긋지긋한 통증에서 벗어나 기쁘다줄기세포로 통증도 완화 시키고 편하게 

걸어 다닐 수 있어 좋다며 빠른 일상생활 회복에 만족감을 표했다.

 

줄기세포 시술시에는 냉동되거나 인위적인 조작이 가해지지 않고, 살아있는 세포 그대로 많은 숫자의 

줄기세포를 주입하는지, 국내외 허가 및 안전성과 유효성이 입증된 시스템인지 확인하는 과정이 중요하다.

 

셀피아의원은 셀피아의 줄기세포는 보건복지부 신의료기술을 포함해 국내외 FDA, BSI, KFDA 인증을 받은 안전한 줄기세포 

추출장비 및 시스템을 사용한다.”, “배양하지 않기 때문에 세포감염과 유전자 변형의 위험이 없으며

당일 시술 및 퇴원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조기진단은 관절 장애와 합병증을 예방하는 만큼, 관절염의 관리에 있어 

꼭 필요한 과정이라며, “통증은 초기에 제대로 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기사 원문 보기